국제 > 국제일반

트럼프 방일중 트윗 "북한 미사일시험 중요시 안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26 08:31:18
일요일 새벽 아베와 골프회동 전에 올려
"나는 김정은을 믿는다. 그는 약속 지킬 것"
associate_pic
【도쿄=AP/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25일 오후 일본 도쿄 하네다 국제공항에 도착해 전용기에서 내려오고 있다. 2019.05.25
【도쿄 =AP/뉴시스】차미례 기자 = 5월 25일(현지시간)부터 일본을 국빈방문 중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6일 도쿄에서 최근의 북한 미사일시험발사들이 중요하지 않다는 트위터글을 올리고,  그것이 일본에겐 걱정거리일지 몰라도 자신에게는 그렇지 않다고 밝혔다.

트럼프대통령은 "북한이 소규모 무기들을 발사한 것 때문에 우리 미국민 일부와 다른 사람들은 동요하고 있지만, 나는 그렇지 않다"고 올렸다.  이는 24일 기자들에게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시험이 유엔안보리 결의안 위반이라고 말한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발언과 상반되는 메시지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김정은을 믿는다"며 "그는 나에게 한 약속을 지킬 것"이라고 썼다.  또한 김정은이 자신의 정적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을 공격한 것도 너그럽게 받아들였다.

방일 첫 날인 전날 밤 만찬 연설에서 트럼프는 미일 무역문제에 대해 "양국간 무역은 좀 더 공정해야 한다"고 거론하며 일본을 압박했다.  그리고 일요일 새벽에는 아베 신조 총리와의 골프 회동과 일본 씨름대회 관전 일정을 앞두고 김정은과 북한 관련 메시지를 트위터에 올렸다.

cmr@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