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공유경제 기업 홍보장, 서울광장에 열린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29 06:00:00
6월2일 오전 10시부터 공유의 날 행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019년 공유의 날 행사 개요. 2019.05.28. (포스터=서울시 제공)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서울시는 국내 공유 경제를 이끄는 기업·단체 홍보를 위해 다음달 2일 서울광장 동편에서 '2019년 공유의 날' 행사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서울광장 동편 야외 공간에 체험장이 마련된다.

방문객은 전동킥보드, 초소형 전기차, 알씨(RC)카 조종 등 모빌리티 공유 서비스를 비롯해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공유 주차를 체험할 수 있다.

중고책, 유아 제품, 정장 공유부터 학교 시설, 도서관, 반려 동물, 인공 지능 무인 매대 제로페이숍, 문화예술 공유 전시 플랫폼 등이 전시된다.

반려 동물 인식표 만들기, 중고책 활용 딱지치기, 따릉이를 활용한 서울 관광, 공유 정장 착장 인증 사진 찍기 등도 마련된다.

2일 오후 2시 서울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공유 포럼' 행사가 열린다. '공유서울의 현재와 미래, 그리고 시민'이라는 주제로 용산구, 강북구, 노원구, 강서구 등 자치구 공유 사례가 소개된다.

포럼에서는 공유 전문가(서울시 공유촉진위원) 강연이 예정돼있다. 쉐어잇(학교시설공유), 열린 옷장(정장공유), 한컴 모빌리티(주차장 공유), 반달 컴퍼니(반려동물 돌봄 공유) 등 각 분야 공유 기업 대표들은 공유 기업 사례를 발표하고 공유 정책 발전 방향을 논한다.

31일에는 공유기업 탐방이 운영된다. 방문객은 열린 옷장(정장공유), 안테나(예술공간 공유), 홍합밸리(스타트업 코워킹 공간공유) 3곳을 방문할 수 있다.뉴욕 등 공유도시 연합에 소속된 15개 도시 공유 정책을 소개하는 홍보소도 운영된다.

공식 누리집(http://sharehub.kr/)이나 전화(02-2133-6320)로 자세한 내용을 문의하면 된다.

김명주 사회혁신담당관은 "공유의 날은 서울시민이 공유를 일상에서 보다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체험하고 공유 기업을 알리는 기회"라며 "서울시는 시민들이 다양한 공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정책과 제도적 기반을 보완하겠다"고 말했다.


daer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