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축구

이강인, 준우승에도 대회 MVP…골든볼 수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16 03:13:41  |  수정 2019-06-16 03:44:00
7경기에서 2골 6도움
associate_pic
【우치(폴란드)=AP/뉴시스】이강인이 15일(현지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우크라이나와의 결승전 전반 2분께 김세윤이 얻어낸 PK를 차고 있다.대한민국은 전반 2분경 김세윤이 얻어낸 PK를 이강인 성공시켜 1-0으로 앞서 나가고 있다. 2019.06.16.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이강인(발렌시아)이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우승하지 못했음에도 대회 최우수선수(MVP)상인 골든볼을 수상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9 FIFA U-20 폴란드 월드컵 결승전에서 이강인의 선제골을 지키지 못하고 우크라이나에 1-3으로 역전패했다.

유럽의 우크라이나를 넘지 못하고 준우승에 만족했지만 FIFA가 주관하는 남자대회에서 역대 최고 성적을 냈다.

특히 이강인은 역대 최초로 골든볼을 수상하며 세계 축구계에 강한 인상을 남겼다.

이강인은 이번 대회에서 2골 4도움을 올렸다.


fgl7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