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IT

SK텔레콤,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광고 공개...‘누구’와의 생활 소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16 10:07:48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받는 어르신 네 분 직접 출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종민 기자 =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지방자치단체, 사회적 기업과 함께 사회적 취약계층에 제공 중인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를 소개하는 광고 ‘행복 생활’ 편을 공개했다고 16일 밝혔다.

새롭게 공개한 광고 ‘행복 생활’ 편에는 실제로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를 제공받고 있는 독거 어르신 네 분이 출연, 음성인식 AI 스피커 ‘누구’와 함께 하는 생활을 소개한다. 실제 집에 있을 때처럼 ‘누구’와 자연스럽게 대화하고, ‘누구’의 다양한 기능을 능숙하게 사용하는 생활 연기가 눈을 사로잡는다.

앞서 SK텔레콤은 지난 4월 전국 사회연대경제 지방정부협의회, 사회적 기업 ‘행복한 에코폰’과 함께 협력해 전국 8개 지자체(서울 성동구/영등포구/양천구/중구/강남구/서대문구, 경기 화성시, 대전 서구)의 독거 어르신 총 2100명을 대상으로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시범사업을 시작했으며, 이를 주관하는 ‘ICT 케어센터’도 서울 성동구에 개소했다.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는 SK텔레콤이 AI·홈IoT 등 ICT 기술 공유 및 AI 기기를 지원하고, 지방자치단체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일자리를 만들며, ‘행복한 에코폰’이 ‘ICT 케어센터’를 운영하는 방식으로 제공 중이다. 독거 어르신을 돌볼 뿐 아니라, 독거 어르신의 정보 접근성을 개선하고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는 점이 특징이다.

SK텔레콤 예희강 브랜드마케팅그룹장은 “5G 시대는 기술로부터 소외감을 느낄지 모르는 독거 어르신에게도 ‘기술이 이웃이 되는 시대’가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광고를 제작했다”며 “앞으로도 초(超)시대에 SK텔레콤이 새롭게 창출할 가치에 대해 고객들과 따뜻하고 진정성 있게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jmki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