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美연준, 기준금리 동결…'통화정책 인내' 표현 삭제(2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20 03:15:04
associate_pic
【워싱턴=AP/뉴시스】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 · 연준)의 금리결정기구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19일(현지시간) 이틀간의 정례회의 결과를 발표했다. 사진은 제롬 파월 연준 의장. 2019.06.20.
【서울=뉴시스】이재우 기자 =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금리결정기구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19일(현지시간) 기준금리를 예상대로 현행 2.25~2.50%를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연준은 18~19일 양일간 FOMC 회의를 마치고 기준금리를 동결한다고 발표했다. 금리 동결은 FOMC에서 9대 1로 결정됐다. 연준은 지난 5월 회의에서도 기준금리를 동결한 바 있다.

연준은 통화정책 성명에서 통화정책에 대해 인내심(patient)을 갖겠다는 기존 입장을 삭제했다. 이는 연준이 이번 회의에서 당장 금리를 인하하지 않겠지만 금리 동결 기조를 뜻하는 인내심이라는 표현을 삭제할 것이라는 시장 전망과 동일한 것이다.


ironn108@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