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포항시·촉발지진 범대위, 서울서 포럼·1인 시위 잇따라 열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25 15:04:16  |  수정 2019-06-25 15:45:32
정부조사단 발표 100일째 되는 날 같은 장소서 포럼 열어
특별법 제정될 때 까지 청와대,국회, 광화문서 1인 시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윤청 기자 =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가 3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역 인근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진피해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고 있다. 2019.06.03. radiohead@newsis.com
【포항=뉴시스】강진구 기자 = 경북 포항시와 포항11·15촉발지진 범시민대책위원회(공동위원장 이대공, 공원식·이하 범대위)는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을 촉구하기 위해 오는 7월부터 서울서 포럼과 1인 시위를 잇따라 열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포항시는 오는 7월2일 오후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11·15포항 지진 특별법과 피해배상을 위한 포럼’을 개최한다.

이날은 정부조사단이 ‘포항지진은 지열발전으로 인한 촉발지진’이라고 밝힌 지 100일 되는 날이고 포럼개최장소도 정부조사단이 발표했던 바로 그 곳이다.

시는 이날 포럼에서 ‘촉발지진 발표 100일, 하나된 마음으로 새로운 도약을 위해’라는 슬로건 아래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 촉구를 위한 법조계 전문가 발표와 ‘포항지진 피해구제 특별법’, ‘포항지진 진상조사 특별법’에 대한 분야별 발표와 토론을 진행한다.

11·15포항지진에 대한 포항시민의 피해배상 대책마련을 위한 전문가 의견수렴과 함께 지진재난에 안전한 선진방재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법적 행정적 방안도 논의한다.

부대행사로 포항지진의 원인이 된 지열발전소 모형을 전시하고 그 간의 지진피해복구과정을 담은 사진전과 영상도 공개한다.포항지진에 대한 지속적 관심을 유도하기 위한 포토존도 운영된다.

associate_pic
【포항=뉴시스】우종록 기자 = 11·15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 촉구를 위한 ‘범시민 결의대회’가 열린 2일 오후 경북 포항시 북구 덕산동 육거리에서 시민들이 정부 배상을 촉구하며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9.04.02. wjr@newsis.com
허성두 시 지진대책국장은 “정부조사단 공식발표 100일을 맞아 동일장소에서 포럼을 열어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을 촉구할 계획”이라며 “특별법과 피해배상, 지진 전문가 등 분야별로 다양한 의견도 청취해 향후 대응방안 마련을 위한 로드맵을 구축하고 시민들의 궁금증과 불안감을 해소하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항11·15촉발지진 범대위는 오는 7월 2일 이후 청와대와 국회, 광화문에서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을 촉구하는 1인 시위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들은 2인 1조로 광화문에 본부 텐트를 개설하고 오전과 오후 이들 3개 장소에서 정부가 포항촉발지진에 대한 책임을 인정하고 진정성 있는 사과와 특별법 제정에 적극 나서 줄 것을 촉구할 예정이다.

이들은 특별법이 제정될 때까지 1인 시위를 지속적으로 개최키로 방침을 정했다.

공원식 범대위 공동위원장은 “1인 시위를 통해 대통령과 정부, 국회에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을 지속적으로 촉구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전국민의 관심과 지지를 유도하고 특별법 제정의 필요성을 적극 홍보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associate_pic
【포항=뉴시스】민경석 기자 =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규모 5.5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포항고등학교 인근 학원 근처 담장이 무너졌다. 2017.11.15.   0803mks@newsis.com
포항시는 오는 7월15일 오후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특별도시재건을 위한 포럼’도 개최할 예정이다.

시는 이날 ‘포항, 지진을 넘어 부흥을 위한 도시재건’이란 슬로건 아래 지진 피해지역에 정부주도의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도시재건의 필요성을 강조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진피해지역의 도시재건을 위한 구체적 방안을 논의하고 대국민 홍보를 통한 공감대도 형성할 방침이다.


dr.ka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