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이철우 경북지사, 인니 블레베란 마을에서 자원봉사 활동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30 10:33:20
associate_pic
【안동=뉴시스】 이철우 경북지사가 29일 인도네시아 블레베란 마을을 방문하자 주민들이 반기고 있다.  2019.06.30  (사진=경북도 제공)
【안동=뉴시스】류상현 기자 = 베트남과 인도네시아를 방문해 동남아 시장개척에 나선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29일에는 한·인도네시아협회 회원과 함께 자원봉사에 참가해 자매도시 간 교류 협력 강화에 힘을 쏟았다.
 
이 지사는 이에 앞서 28일 경북도의 자매도시인 족자카르타주를 방문해 인도네시아 사회의 리더이자 족자카르타 주지사인 하멩꾸부워노 10세를 만나 우호증진을 통한 경제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경북도와 족자카르타주는 2005년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농업·새마을, 국제학술세미나, 체육교류, 한국연수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특히 경북도가 운영하는 한국어 초청연수 프로그램에 지금까지 9명의 족자카르타주정부 공무원이 참가하는 등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 오고 있다.

이 지사는 이어 29일 한·인도네시아협회 회원인 대구경북 의사, 간호사, 기업인 등 30여명으로 구성된 자원봉사단과 함께 해외새마을사업 현지마을을 찾아 의료봉사활동을 펼쳤다.

봉사단은 새마을시범사업이 진행 중인 블레베란 마을과 인근 10여개 마을 주민 1000여명을 대상으로 내과, 소아과, 치과, 물리치료 등 의료봉사활동을 벌였다. 특히 초·중·고등학생 등 300여명을 대상으로 맞춤형 안경을 현장에서 제작해 전달했다.

봉사단은 또 전통부채 만들기, 한복체험, 윷놀이, 한국 전통노래 배우기, 제기차기 등 다양한 한국문화 체험활동 벌이고 축구공, 농구공, 배구공과 배드민턴 용품을 기증했다.

인도네시아에 있는 경북도의 새마을 시범마을은 숨버르물요(텃밭운영, 2015~2017), 뽄종(소사육, 2015~2019), 블레베란(버섯재배, 2015~2019), 딴중왕이(물고기 사료, 2016~2020)가 있다.

안태영 한·인도네시아협회장은 “이번 봉사활동은 경북도의 자매도시에서 열려 더욱 뜻 깊었다”면서 “민간 외교관이라는 생각으로 한국과 인도네시아간 교류 강화에 힘 쓰겠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국가간 교류협력도 중요하지만 지방정부를 비롯한 민간교류의 중요성도 점점 높아지고 있고 이러한 다양한 교류가 실질적인 성과의 토대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민간차원의 교류에도 각별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spri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