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인천 부평구서 11살 초등생 이틀째 실종…경찰 수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30 15:15:24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인천 부평구의 한 주택에 살고 있는 11살 남자 초등학생이 학교에 다녀온 뒤 실종돼 경찰이 이틀째 수색에 들어갔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28일 오후 2시30분께 인천 부평구에 살고 있는 A(11)군이 학교에 다녀온 뒤 실종됐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실종팀과 형사팀 강력반을 총 동원해 A군이 실종된 장소 인근을 중심으로 수색을 벌이고있다.

A군의 부모는 "지난 29일 오후 A군이 하루가 지나도록 집에 들어오지 않고 사라졌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관계자는 "경찰을 최대한 동원해 A군을 찾고 있다"며 "A군이 걸어 다니는 모습이 담긴 CCTV영상을 확보해 수색범위를 확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hsh335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