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광주세계수영]오늘의 주요경기, 7월12일 금요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7-12 06:00:00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최진석 기자 =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개막을 하루 앞둔 11일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주경기장인 광주 광산구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 다이빙 선수들이 연습을 하고 있다. 2019.07.11. myjs@newsis.com

【광주=뉴시스】권혁진 기자 = 개회식이 열리기 전, 경쟁은 이미 시작된다. 다이빙과 아티스틱 수영 선수들이 2019 광주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첫날부터 실력을 겨룬다.

12일 오전 11시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는 남자 1m 스프링보드 예선이 열린다. 여자 1m 스프링보드 예선은 오후 3시30분에 시작한다.

금메달 13개가 걸린 다이빙의 첫 무대다. 1m 스프링보드는 예선과 결승으로 나뉜다. 상위 12명의 선수가 결승에 진출한다.

한국 남자 다이빙의 간판 주자로 발돋움한 우하람과 김영남(국민체육진흥공단)이 결승행 티켓 확보를 위한 도전에 나선다. 여자부에서는 김수지(울산시청)와 권하림(광주시체육회)이 출격한다.

'수중 발레'로도 표현되는 아티스틱 수영은 염주종합체육관 아티스틱 수영경기장에서 시작된다. 이리영(고려대), 백서연(건국대)이 솔로-듀엣 테크니컬에서 기량을 뽐낸다.

 개회식은 저녁 8시 광주여대 유니버시아드 체육관에서 펼쳐진다.


hjk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