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인천

김포시의회 '개통지연' 도시철도 각종 의혹 파헤친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7-15 10:27:37
associate_pic

【김포=뉴시스】정일형 기자 = 경기 김포시의회가 최근 김포도시철도 개통 지연에 따른 조사특별위원회(이하 조사특위)를 구성함에 따라 15일부터 본격 가동된다. 

시의회는 최근 김종혁(위원장), 박우식(부위원장), 배강민, 김인수, 홍원길, 오강현, 김계순 의원 등 7인을 조사특위 위원으로 선정했다.

이들은 15일부터 8월30일까지 47일간 활동하게 된다. 조사특위는 또 정하영 김포시장, 유영록 전(前) 김포시장 등 10명을 증인으로 채택했다.

김종혁 조사특위 위원장은 "김포도시철도 개통 지연 전반에 나타난 각종 의혹과 문제점을 조사하고 명확하게 진실을 밝혀 대의기관으로서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ji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