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20일 부산 태풍 예비특보 해제…최대 250㎜ 비 더 내린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7-20 08:00:36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가 북상 중인 19일 부산 해운대해수욕장 앞바다에 거센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2019.07.19.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제5호 태풍 '다나스'가 20일 오후 열대저압부(TD)로 약화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부산지역에 내려진 태풍 예비특보가 해제됐다. 하지만 이날 강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됐다.

20일 부산기상청에 따르면 부산에는 호우경보(19일 오전 7시 30분 발효)와 강풍경보가 발령됐다.

호우주의보(경보)는 3시간 동안 강수량이 60㎜(90㎜) 이상, 12시간 동안 110㎜(180㎜) 이상이 예상될 때 발령된다. 강풍주의보(경보)는 육상에서 10분 평균 풍속이 초속 14m(21m) 이상이거나 순간최대풍속이 초속 20m(26m) 이상일 때 발효된다.

부산의 예상강수량(21일 오후 3시까지)은 80~150㎜이며, 많은 곳은 250㎜ 이상이다.

누적 강수량(19일 0시부터 20일 7시 30분까지)은 중구 대청동 공식관측소 기준으로 116.4㎜를 기록했고, 지역별로는 사상구 156.0㎜, 금정구 150.0㎜, 부산진구 143.5㎜, 북구 148.5㎜ 등이다.

현재 부산의 순간최대풍속은 사하구 초속 25.2m이며, 중구 대청동 공식관측소는 16.8m이다.  

부산 앞바다 파고는 다대포 4.1m, 장안 2.2m이다.

또 부산 앞바다 등 남해동부 앞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이며, 남해동부 먼바다에는 태풍경보가 내려졌다.

부산기상청은 "20일과 21일 사이 제5호 태풍 '다나스'에 동반된 많은 수증기가 유입되고 지형적인 영향을 받아 부산에는 시간당 30~50㎜ 이상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250mm가 넘는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면서 "이번 비바람으로 인해 산사태나 축대붕괴, 토사유출, 침수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더불어 "이 날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며, 많은 비와 너울로 인해 만조 시 해안가에는 침수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다"고 덧붙였다.


yulnet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