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IT

LG전자, 아랍어 음성 인식하는 인공지능 TV 출시…"중동시장 공략"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7-22 10:00:00
신형 LG 인공지능 TV에 ‘LG 씽큐’ 기반 아랍어 음성 인식 기능 탑재
이달 사우디아라비아 시작으로 이라크, 요르단 등 중동시장 출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고은결 기자 = LG전자가 아랍어를 지원하는 인공지능 TV를 통해 중동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LG전자는 세계 최초로 아랍어 음성 인식 기능을 적용한 2019년형 LG 인공지능 TV를 사우디아라비아를 시작으로, 이라크, 요르단 등 중동시장에 확대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기능을 이용하면 사용자가 여러 차례 버튼을 눌러 TV 기능을 조작할 필요가 없다. 매직리모컨의 마이크 표시 버튼을 누른 채 음성으로 명령하면, 콘텐츠 검색 및 추천, 볼륨 조정, 채널 변경, 화질 또는 음질 모드 변경 등 다양한 기능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가령 사용자가 “오늘 제다(Jeddah) 날씨 어때?”, “케밥 레시피 알려줘” 등을 아랍어로 말하면, TV 화면에서 관련 콘텐츠를 확인할 수 있다. “10시에 TV 꺼줘”라고 말하면 시간에 맞춰 TV 전원이 꺼지는 식이다.

LG전자는 차별화된 자연어 음성 인식 기능을 아랍어를 비롯, 태국어, 베트남어, 일본어, 스웨덴어 등으로 확대했다.

LG전자는 지난해 대비 2배 늘어난 140여 국가에 자연어 음성 인식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지원 언어도 영어, 한국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독일어, 이탈리아어, 포르투갈어, 러시아어, 폴란드어, 터키어 등을 포함해 모두 15개로 늘었다.
 
LG 인공지능 TV는 독자 인공지능 플랫폼은 기본이고, 전세계 주요 인공지능 업체와 협력을 확대해 더 강력한 인공지능 경험을 제공한다.

지난해 본격 탑재한 구글의 인공지능 비서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는 물론, 올해 미국을 시작으로 아마존의 인공지능 비서 ‘알렉사(Alexa)’도 탑재했다.

구글 어시스턴트와 아마존 알렉사를 모두 탑재한 것은 LG 인공지능 TV가 최초다.

LG전자 중동아프리카지역대표 이재성 전무는 “LG전자는 압도적 화질은 물론 세계 최초로 아랍어 음성 인식이 가능한 올레드 TV 등을 앞세워 그동안 경험하지 못한 기대 이상의 인공지능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ke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