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부산 야산서 바위 3개 굴러떨어져 주차차량 3대 파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7-23 10:56:44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22일 오후 6시께 부산 해운대구 반여3동 공영주차장 뒷산에서 지름 약 1m 크기 2개와 50cm 크기 1개 등 총 3개의 바위가 굴러떨어져 주차된 차량 3대가 파손됐다. 2019.07.23. (사진=부산경찰청 제공)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의 한 야산에서 바위 3개가 굴러 떨어져 주차된 차량 3대가 파손됐다.

23일 해운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후 6시께 해운대구 반여3동 공영주차장 뒷산에서 바위 3개가 굴러 떨어졌다.

떨어진 바위는 지름 약 1m 크기 2개와 50㎝ 크기 1개 등 총 3개이다.

이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주차된 1t 트럭 2대와 승용차 1대 등 차량 3대의 차체 일부가 파손됐다.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22일 오후 6시께 부산 해운대구 반여3동 공영주차장 뒷산에서 지름 약 1m 크기 2개와 50cm 크기 1개 등 총 3개의 바위가 굴러떨어져 주차된 차량 3대가 파손됐다. 2019.07.23. (사진=부산경찰청 제공)photo@newsis.com
신고를 받은 경찰은 현장 주변에 폴리스라인을 설치하고 출입을 통제하는 한편, 해운대구청에 사고 내용을 통보했다.

경찰은 지난 폭우로 인해 지반이 약해져 바위가 굴러떨어진 것으로 추정했다.


yulnet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