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북부

발목에 소형카메라 설치해 치마 속 촬영한 30대 입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07 16:04:4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양=뉴시스】이경환 기자 = 대형마트에서 발목에 소형카메를 부착하고 여성들의 속옷을 촬영한 30대 남성이 직원의 발빠른 대응으로 현장에서 검거됐다.

경기 파주경찰서는 성폭력처벌법상 카메라등이용촬영 혐의로 A(34)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파주시의 한 대형마트 매장에서 여성 손님 2명의 치마 속을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매장 안에서 여성의 뒤를 계속 쫓아다니는 등 수상한 행동을 한다"는 손님의 제보를 받은 마트 직원 최모(39)씨가 CC(폐쇄회로)TV를 확인하면서 덜미를 잡혔다.

검거 당시 A씨는 양쪽 발목에 소형 카메라 2대를 부착하고 있었다.

A씨는 최근 마트에서 자주 목격된 점 등으로 미뤄 여죄가 있을 것으로 보고 경찰은 디지털포렌식 작업을 의뢰했다.

경찰은 또 A씨를 현장에서 붙잡아 경찰에 인계한 최씨에게 표창과 검거 포상금을 전달했다.


lk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