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예능

이효리 "데뷔 후에도 쪽방살이"···캠핑클럽, 핑클의 추억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2 09:59:19
associate_pic
캠핑클럽
【서울=뉴시스】최지윤 기자 = 가수 이효리(40)가 '핑클' 활동 시절을 추억했다.

이효리는 11일 JTBC 예능물 '캠핑클럽'에서 이진(39)과 아침 장을 보러 나섰다. 버스 정류소에서 "어릴 때 2층 쪽방에 살았다. 1층은 주인집이었다. 주인은 정문으로 다녔지만 우리 가족은 뒷문이나 옆문으로 다녔다"며 "고등학교 때 남자친구가 집에 데려다 주면 정문 앞에서 남자친구를 돌려보냈다. 그곳에서 굉장히 오래 살았다. 데뷔 후에도 1~2년 살았다"고 고백했다.

이진은 "(핑클 활동 당시) 매일 그 집 앞으로 언니를 태우러 가지 않았느냐"면서 "그 집 전체가 언니네 집인 줄 알았다. 지금 알았다"며 놀랐다. 이효리가 "내가 너한테도 먼저 가라고 했었니?"라고 묻자, 이진은 "(집으로 들어가는) 언니의 뒷모습을 본 적이 없다. 지금 안 사실이 너무 많다"며 아쉬워했다.

이날 핑클 멤버들은 바닷가에 차를 세우고 여유를 즐겼다. 이효리는 초록색 비키니를 입고 수영 실력을 뽐냈다. 수영복 하의 단추에 해초가 걸렸지만 아랑곳하지 않고 춤을 춰 웃음을 줬다. 성유리(38)는 "우리 엄마 같다"며 좋아라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방송된 '캠핑클럽' 5회는 전국 유료가구 기준 시청률 4.1%를 기록했다. 4회(3.5%)보다 0.6%포인트 오른 수치다.

'캠핑클럽'은 14년 만에 뭉친 핑클이 캠핑카를 타고 여행하는 모습을 그린다. 여행을 통해 떨어져 있었던 마음을 나누고, 데뷔 21주년 기념 무대에 설지말지를 결정한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방송.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