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골프

케빈 나, BMW 챔피언십 기권 시즌마감···만삭 아내 위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3 15:30:24
associate_pic
【포트워스=AP/뉴시스】 케빈 나
【서울=뉴시스】권혁진 기자 =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케빈 나(36)가 시즌을 조기에 마쳤다.

'골프위크'는 케빈 나가 15일(한국시간) 개막하는 PGA투어 플레이오프 2차전인 BMW 챔피언십에 출전하지 않을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BMW 챔피언십에는 시즌 페덱스컵 랭킹 상위 70명만 나설 수 있다. 케빈 나는 이 부문 55위를 기록 중이다.

케빈 나는 둘째 출산이 임박한 아내의 곁을 지키기 위해 참가를 포기했다. BMW 챔피언십 기권으로 상위 30명이 나설 수 있는 플레이오프 최종전인 투어 챔피언십 진출 가능성마저 사라졌다. 자연스레 시즌을 마감하게 된 셈이다.

케빈 나는 투어 통산 3승을 기록 중이다. 그의 불참으로 BMW 챔피언십은 69명이 나선 가운데 진행된다.


hjk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