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트럼프 "中, 홍콩 접경으로 병력 이동…정보 보고받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4 04:46:50
트위터 통해 홍콩 사태 우려 표명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권성근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홍콩의 '범죄인 인도법안(송환법)'에 반대하는 시위가 확산하는 상황에서 중국 정부가 병력을 홍콩 접경지역으로 옮기고 있다며 우려를 표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우리 정보기관이 중국 정부가 병력을 홍콩 접경지역으로 이동시키고 있다고 우리에게 알려왔다"고 전했다.

이어 "모든 사람들은 차분함을 되찾고 안전하게 있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또 다른 트위터에 "많은 사람들이 홍콩에서 벌어지고 있는 문제에 대해 나와 미국을 탓하고 있다. 왜 그런지 상상하기 어렵다"고 불만을 드러냈다.

송환법에 반대하는 시위로 홍콩 국제공항이 마비되면서 중국 정부는 인민해방군 또는 본토 무장경찰을 홍콩 시위에 투입할지 검토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13일 밤 홍콩 국제공항에서는 시위대와 경찰이 충돌하는 일이 벌어졌다. 경찰은 시위대를 해산하기 위해 이들을 향해 최루액 스프레이를 뿌렸다. 시위대도 경찰에 격렬히 저항하면서 양측에서 부상자가 발생했다.

ksk@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