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단독] '수배자 오인' 경찰이 20대 시민에 테이저건 쏴 물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4 11:37:56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인천 서부경찰서 경찰관이 한 남성을 수배자로 오인해  테이저건을 쏴 논란이 일고 있다.

14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께 인천 서구 석남동의 한 길가에서 서부서 수사과 직원들이 수배자 검거를 위해 잠복중 오인해 20대 시민에게 테이저건을 발사했다.

이날 경찰은 수배자 검거를 위해 제보를 받고 잠복 중 여성과 귀가 하는 A씨를 발견하고 검거하려는 과정에 거부하자 테이저건을 사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경찰은 A씨와 체포영장이 발부된 수배자와 인상착의가 흡사해 진범으로 확신하고 검거에 불응하는 A씨를 향해 테이저건을 사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과잉 진압 여부를 가리기 위해 자체 감사에 착수하고, 정확한 테이저건 발사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편 테이저건을 맞은 20대 시민은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졋다.

hsh335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