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경남

고성군, 일본 카사오카시와 청소년 교류 예정대로 진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4 20:44:43
일본 카사오카시 청소년교류단 19일부터 2박3일간 고성 방문
associate_pic
【고성(경남)=뉴시스】신정철 기자=경남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10년째 이어져 온 일본 자치단체와의 청소년교류행사를 올해도 예정대로 진행, 오는 19일부터 2박3일동안 일본 오카야마현 카사오카시(시장 코바야시 요시후미) 청소년교류단이 수년간 쌓아온 우의를 돈독히 하고 미래 주역인 청소년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올해도 고성군을 방문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해 고성군 청소년교류단이 일본 카사오카시에서 체험연수를 하고 있는 모습이다.2019.08.14.(사진=고성군 제공)  photo@newsis.com
【고성=뉴시스】신정철 기자 = 경남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10년째 이어져 온 일본 자치단체와의 청소년교류행사를 올해도 예정대로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고성군은 최근 한·일 양국 관계가 어려워진 상황에서 타 지역의 일본 교류행사가 줄줄이 취소되는 가운데 우호교류도시인 일본 오카야마현 카사오카시(시장 코바야시 요시후미)와 수년간 쌓아온 우의를 돈독히 하고 미래 주역인 청소년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올해도 예정대로 청소년 문화 교류를 이어가기로 결정했다.

이날 백두현 고성군수는 “현재 한일관계가 엄중하지만 청소년 문화교류까지 중단하는 것은 오히려 양국 청소년에게 신뢰에 관한 가치를 그릇되게 인식시킬 수 있다”며 “자라나는 아이들이 상대에 대한 선입견 없이 있는 그대로를 이해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예정대로 교류행사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고성군은 일본 카사오카시와 지난 2009년부터 10년째 격년으로 상호 방문하며 청소년 문화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올해는 카사오카시 청소년들이 고성군을 찾아 주요 명소를 방문하고 다양한 문화체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일본 카사오카시장은 서한문을 보내와 “양국의 미래를 위해서도 청소년의 교류가 중요하며 올해 방문이 이뤄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히면서 “청소년들도 고성 방문을 손꼽아 기다리며 틈틈이 한국어 공부와 공연연습에 매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백두현 군수는 “이번 교류가 청소년들이 서로를 이해하고 멋진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청소년들이 고성에서 체류하는 동안 안전하게 교류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일본 카사오카시 청소년 교류단 15명(중1~2년 10명, 인솔자 5명)이 오는 8월 19일부터 21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고성군을 방문할 예정이다.


s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