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패션/뷰티

서경덕 교수, DHC TV에 "역사왜곡 그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4 18:32:12
SNS 통해 입장 전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송연주 기자 =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한국의 DHC 제품 불매운동과 서 교수에 유감을 표명한 일본 DHC TV에 입장을 전했다.

서경덕 교수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에게 유감을 표명했다고 하니 저 역시 DHC TV 측에 제 입장을 전달한다”고 밝혔다.

서 교수는 “이번 입장문을 보며 나라의 품격은 제대로 된 역사교육에서 시작된다는 것을 느꼈다”며 “일본에서 제대로 된 역사교육을 못 받은 패널들이다 보니 주변국들의 뒷담화와 역사왜곡만 늘어놓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한국에 대한 역사왜곡 뿐 아니라 난징대학살 등 중국에 가해한 역사까지도 왜곡했다”며 “이러한 사실들을 중국 네티즌들에게도 널리 알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서로 힘을 모아 동북아의 역사를 파괴하는 일본 DHC를 이젠 아시아에서 추방시킬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며 “우리 네티즌들도 다 함께 힘을 모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songy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