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키움 샌즈, 23·24호 연타석 홈런 작렬···홈런 단독 선두(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4 20:59:0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최동준 기자 = 13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KBO 리그 키움 히어로즈 대 LG 트위스의 경기, 5회초 1사 2루 상황 키움 샌즈가 2점 홈런을 친 뒤 동료들과 하이파이브 하고 있다. 2019.08.13.

 photocdj@newsis.com
【서울=뉴시스】김주희 기자 = 키움 히어로즈 제리 샌즈(32)가 연타석 홈런을 쏘아 올리며 홈런 단독 1위로 올라섰다.

샌즈는 14일 잠실 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LG 트윈스와 경기에 3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전날(13일) LG전에서 22호 홈런을 작렬, 홈런 공동 2위가 된 샌즈는 이날도 뜨거운 방망이를 자랑했다. 

팀이 6-0으로 앞선 4회초 2사 1루에서 LG 두 번째 투수 강정현에게 좌월 투런 아치를 그렸다. 시즌 23호로 SK 와이번스 제이미 로맥과 함께 홈런 공동 선두로 도약했다. 

다음 타석에선 로맥을 넘어섰다. 팀이 10-0으로 달아난 6회 1사 1루에서 강정현의 3구째를 받아쳐 좌월 투런 홈런을 날렸다. 연타석 홈런으로 시즌 24호포를 신고한 샌즈는 홈런 단독 선두를 차지하며, 로맥을 2위로 밀어냈다.

샌즈의 연타석 홈런은 KBO리그 시즌 22호, 통산 1039호, 개인 5호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