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건설부동산

9~11월 서울 입주물량 1만5473세대…5년 평균比 2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20 11:00:00
국토부, 3개월간 입주물량 전년比 22.8%↑
고덕그라시움 등 서울 대단지 잇따라 집들이
9월 8837세대-10월 2222세대-11월 4414세대
전국입주량 7.3만세대, 39.4%↓…지방입주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이인준 기자 = 내달 강동구 고덕 그라시움을 시작으로 서울에 대단지 아파트들이 잇따라 집들이에 나서면서, 앞으로 3개월간 서울 새 아파트 입주 물량이 예년 대비 2배 이상 많을 전망이다.

2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9~11월 서울 아파트 입주물량은 1만5473세대로 5년 평균과 비교하면 2배이상(117.2%) 많을 것으로 집계됐다. 전년 같은기간 대비 22.8%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의 입주물량을 월별로 보면 9월이 8837세대로 가장 많고, 10월 2222세대, 11월 4414세대 등이다. 주요 입주 예정 단지는 ▲9월 강동 고덕 그라시움(4932세대), 성북 장위동 래미안 장위 퍼스트하이(1562세대) 등 ▲10월 마포구 대흥동 신촌그랑자이(1248세대) 등 ▲11월 노원구 월계동 인덕 아이파크(859세대) 등이다.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입주물량은 3만8772세대다. 9월 2만316세대, 10월 7377세대, 11월 1만1079세대 등이 입주 예정이다.

반면 지방 새 아파트 입주 물량 감소로 전체 입주 세대수는 감소했다. 같은기간 지방 입주예정 아파트는 3만4860세대로 이에따라 전국 입주예정 아파트는 전년 같은기간(약 12만1000세대) 대비 39.4% 줄어든 7만3632세대로 집계됐다. 최근 5년 평균 9만3000세대와 비교해도 20.4% 줄어들 것으로 예상됐다.

한편 주택 규모별로는 60~85㎡가 4만5473세대로 가장 많고, 60㎡이하 2만2034세대, 85㎡초과 6125세대 등이다.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1.7%를 차지한다. 주체별로는 민간 6만1409세대, 공공 1만2223세대다.


ijoin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