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스포츠일반

문체부 "축구 붉은악마 방북? 전혀 사실 아니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20 14:21:10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우종록 기자 = 16일 오전 대구 북구 고성동 DGB 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U-20 월드컵 결승전 단체응원전’에서 시민들과 붉은악마들이 경기를 지켜보며 대한민국을 응원하고 있다. 2019.06.16.wjr@newsis.com

【서울=뉴시스】문성대 기자 = 정부가 축구 응원단 '붉은악마'의 방북설을 부인했다.문화체육관광부는 20일 "SBS가 '붉은 악마 수백명 평양 보낸다'는 기사를 보도했다. 정부가 10월15일 평양에서 열리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한국과 북한의 경기에 '붉은 악마' 응원단 수백 명을 보낼 계획이라고 보도했으나,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정부는 예선전과 관련해 붉은 악마의 방북 계획을 수립하거나 결정한 바가 전혀 없다. 이는 대한축구협회가 국제축구연맹(FIFA)이나 아시아축구연맹(AFC) 등의 국제경기 관례와 절차에 따라 처리할 사안"이라고 지적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지난 2일 "북한이 한국과의 2022 카타르월드컵 2차예선 홈 경기를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치르겠다고 AFC에 통보했다"고 밝힌 바 있다.

남북 남자 축구대표팀간의 경기가 평양에서 열리는 것은 1990년 10월 남북통일축구대회 이후 29년 만이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