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트럼프 "삼성은 관세 안 내…애플 단기간 도와줄 것"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22 03:38:32
"애플, 위대한 美기업…팀쿡, 훌륭한 경영자"
associate_pic
【워싱턴=AP/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백악관 집무실에서 클라우스 요하니스 루마니아 대통령과 회담하며 기자들에게 윙크를 하고 있다. 2019.08.22.
【서울=뉴시스】김난영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간) 삼성과 경쟁하는 자국 기업 애플을 단기간 동안 도와주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CNBC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경쟁자인 삼성은 관세를 내지 않고, 팀 쿡 애플 CEO는 관세를 낸다는 게 문제였다"며 "나는 그(쿡 CEO)를 단기적으로 도와줄 것이다. 위대한 미국 기업이기 때문"이라고 했다.

보도에 따르면 쿡 CEO는 최근 미국의 대중 관세부과와 관련, 삼성과 비교하며 10%의 관세가 애플에게 불공평하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와 관련, 쿡 CEO의 이같은 주장이 최근 휴대전화 및 랩톱(노트북) 등 특정 품목에 대한 대중 관세유예 조치에 영향을 미쳤다고도 말했다.

그는 아울러 쿡 CEO에 대해 "그는 내게 전화하지만 다른 이들은 그렇게 하지 않는다"며 "그래서 쿡 CEO가 훌륭한 경영자인 것"이라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다른 사람들은 나가서 매우 비싼 컨설턴트를 고용한다"며 "(하지만) 쿡 CEO는 도널드 트럼프에게 직접 전화한다"고 강조했다.

보도에 따르면 쿡 CEO는 지난주 뉴저지 베드민스터 소재 트럼프내셔널골프클럽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함께 저녁식사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imzer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