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시의회 "경제침략 자행하는 日아베정부 강력규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23 15:39:55
"경제침략 수출규제조치를 즉각 철회하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시의회 소속 의원 80여명이 23일 시의회 본관 정문 앞에서 일본정부 규탄 대회를 열고 있다. 2019.08.23. daero@newsis.com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서울시의회는 23일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를 비판하며 아베정부를 규탄했다.

서울시의회 의원 90여명(재적 110명)은 이날 오후 시의회 본관 정문에서 '일본정부 경제침탈 규탄대회'를 열고 "역사를 부정하고 패권국가로의 야욕을 위한 경제침략을 자행하는 일본 아베정부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일본정부는 한일 우호관계 근간을 훼손하고 세계 자유무역질서를 퇴보시키는 경제침략 수출규제조치를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또 "일본정부와 기업은 강제징용 피해 배상에 관한 우리 사법부의 판결을 존중하고 피해자들에게 진심으로 사죄하며 즉각적인 배상 지급을 이행하라"고 밝혔다.

신원철 시의회 의장은 "일본정부의 조치는 우리 대법원이 판결한 것에 한국 정부가 개입하라는 요구로서 한국 사법부의 독립성을 훼손하고 나아가 3권이 분리된 대한민국의 질서를 무시하는 내정간섭"이라며 "과거를 진정성 있고 심각하게 반성하지는 못할망정 일본은 경제를 무기삼아 경제전쟁을 선포했다. 이는 자유무역질서를 훼손하는 것이고 나아가 우리 주권을 유린하는 행위"라고 말했다.

앞서 야당인 자유한국당 의원 6명을 포함한 서울시의원 110명 전원은 '일본 정부의 경제침략에 대한 규탄 결의안'을 발의해 23일 본회의에서 통과시켰다.

이들은 결의안에서 "정부와 서울시는 일본의 명분 없는 수출규제조치로부터 관련 기업과 국민을 보호하고, 일본의 부당한 경제보복조치에 엄중하고 적극적인 대응에 나설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daer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