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박상기 "조국 고소·고발 11건…사실관계 확인부터 필요"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26 12:10:44
"이제 접수돼 사건 배당하고 절차 따라 수사 예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종철 기자  = 박상기 법무부 장관 2019.07.31.
jc4321@newsis.com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박상기 법무부 장관은 2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관련한 고소·고발이 11건 접수됐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2차 전체회의에 출석해 이같이 밝히며 "이제 접수되서 사건 배당을 하고 절차에 따라 (수사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그는 질의자로 나선 이현재 한국당 의원이 "장관 후보자 문제는 국가 중대사다. 조속히 수사해 명백히 밝혀서 국민 의혹을 해소해야 하지 않나"라고 묻자 "여러 사실 관계 확인도 필요해서 인사청문회가 열린다면 거기서 밝히는 게 필요하다"라고 답했다.

재차 이 의원이 조속히 수사할 필요성을 강조하자 "사실 관계 확인부터 필요하고 이 부분은 각 수사기관에서 절차에 따라 처리될 것으로 본다"라고 말했다.


jabi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