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예능

홍선영, 석달만에 22㎏ 뺐다···104→8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09 10:05:15
associate_pic
홍진영·홍선영
【서울=뉴시스】최지윤 기자 = 가수 홍진영(34)의 언니 홍선영(39)이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홍선영은 8일 SBS TV 예능물 '미운 우리 새끼'에서 3개월 만에 22㎏을 뺀 모습을 공개했다. 홍선영은 홍진영의 운동 코치로 나서며 "곧 중간에서 만나게 생겼다. 20㎏만 더 빼면 너랑 비슷해진다"고 자극했다. 집에 돌아온 뒤 닭가슴살 셰이크를 만들어 먹으며 "먹는 것까지 운동"이라고 강조했다.

홍선영은 3개월 만에 당화혈색소가 11에서 6으로 떨어져 정상 수치를 회복했다. 매일 아침 2시간, 오후 2시간, 밤 10시쯤 한강에 가서 2시간씩 운동을 했다며 "나만의 놀이터로 만들어야 매일 운동하고 싶어진다. 처음 시작할 때 104㎏이었는데 지금 82㎏ 정도 된다. 이제 절반 왔다"고 털어놓았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 155회는 전국 기준 평균 시청률 16.6%를 기록했다. 1부 14.8%, 2부 15.9%, 3부 19.1%다. 지난회 평균 시청률 16.2%(14.4%·16.7%·17.7%)보다 소폭 상승했다.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