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수도권일반

종로구, 박노수미술관 개관 6주년 기념전시 '맑은바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09 16:06:48
10일 오후4시30분부터 개막식 개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 종로구립 박노수미술관 전경. 2019.09.09. (사진=종로구 제공)
【서울=뉴시스】윤슬기 기자 = 서울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10일부터 내년 8월23일까지 종로구립 박노수미술관 개관 6주년 기념전시 '江上淸風-맑은바람'을 연다고 9일 밝혔다.

박노수미술관은 남정 박노수 화백이 평생 천착해 온 화업 전부와 40여 년간 거주하며 손수 가꾼 가옥과 정원, 소장해 온 다양한 고미술·골동품 1000여점을 종로구에 기증해 설립한 곳이다.

개관 6주년을 맞아 열리는 이번 전시는 1980년대 지천명(知天命·나이 50세를 뜻함)에 접어든 작가의 여백이 돋보이는 작품들이 출품된다.

박 화백 특유의 원색적이면서도 맑은 색채가 돋보이는 작품들과 국전도록을 포함한 도서, 삽화·표지화 등 각종 자료들을 바탕으로 작가와 그 시대상을 깊이 있게 이해할 수 있는 기회다.

전시회 개막식은 10일 오후 4시30분에 열린다. 오후 4시부터 식전행사로 초가을과 어울리는 비올라협연이 선보인다.

전시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문화재 보호차원에서 신발을 벗고 입실해야 한다.

입실 시 15명 이내로 관람인원을 제한, 순차적으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종로구립 박노수미술관(02-2148-4171)으로 문의하면 된다.


yoon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