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출근길 우산 필수…중부 오전까지 천둥·번개·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1 04:00:00
제주도 낮, 남부지방 오후~밤 비소식
강원영동·경북동해안은 밤까지 빗방울
'호우경보' 수도권…200~300㎜ 비 예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yes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안채원 기자 = 추석연휴 하루 전인 11일은 전국이 흐리고 곳곳에 비가 오겠다.

이날 기상청은 "중부지방에는 비가 오다가 오전에 그치겠고 충북남부는 오후까지 지속되겠다"고 예보했다.

제주도는 낮 동안, 남부지방은 오후부터 밤 사이 지역에 따라 비가 내리겠다.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은 밤까지 빗줄기가 이어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도·강원영서·충청북부·서해5도 50~150㎜, 강원영동·충청남부·경북북부내륙 30~80㎜, 전라도·경북북부내륙을 제외한 경상도·울릉도·독도·제주도 5~40㎜다. 2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전날 오후 11시 기준 인천과 서울, 경기도 등 수도권에는 호우경보가, 강원도 지역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져있다.

기상청은 "오전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의 매우 강한 비와 200㎜가 넘는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며 "이미 50~200㎜의 많은 비가 내린 서울과 경기도, 강원영서에는 앞으로 내리는 비가 더해져 11일 오전까지 총 300㎜가 넘는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지역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기온은 평년 수준(아침 15~21도, 낮 24~28도)을 다소 웃돌겠다. 아침 기온 19~24도, 낮 기온 21~32도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2도, 수원 23도, 춘천 21도, 강릉 21도, 청주 24도, 대전 23도, 전주 23도, 광주 23도, 대구 23도, 부산 24도, 제주 25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9도, 인천 29도, 수원 29도, 춘천 26도, 강릉 23도, 청주 28도, 대전 28도, 전주 29도, 광주 30도, 대구 30도, 부산 29도, 제주 29도다.

원활한 대기확산과 비의 영향으로 대기 상태는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오가겠다.

바다의 물결은 0.5~2.5m로 일겠다.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12일에는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 중부서해안과 전북서해안은 새벽부터 오전 사이 가끔 비가 ㄴ 내리겠고 제주도 아침부터 낮 사이 가끔 비 소식이 있겠다.


newkid@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