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서울

도봉구, 19일 전통시장 연합장터 개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1 11:48:35
4호선 창동역 고가하부 광장에서 열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 도봉구 신창시장. 2019.09.11. (사진=도봉구 제공)
【서울=뉴시스】윤슬기 기자 = 서울 도봉구(구청장 이동진)가 오는 19일 창동역 고가하부 광장(창동역 1번출구 앞)에서 '도봉구 전통시장 연합장터'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도봉구 전통시장 연합장터는 지역의 구심점인 전통시장의 활성화와 전통시장 간의 소통과 협력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방학동 도깨비시장, 창동 신창시장, 창동 골목시장 등이 이번 연합장터에  참여한다. 총 22개의 부스가 운영된다.

행사에서는 각 전통시장에서 준비한 대표 물품 판매는 물론, 주민들의 참여를 위한 솜사탕만들기, 비누만들기, 수경원예 만들기 등의 체험행사와 축하공연, 경품행사도 진행된다.
 
구는 아울러 추석 명절 기간 동안인 6일부터 15일까지 전통시장 활성화와 주민들의 이용편의를 위해 전통시장(방학동도깨비시장, 창동 신창시장, 창동 골목시장, 도봉시장) 주변도로의 주차를 한시적으로 허용한다.

한시적 주차허용 기간 동안 전통시장 주변 주차공간은 2시간동안 주차가 허용된다. 초과시 차량이동 안내(불이행시 과태로 부과 경고)한다. 허용구간 외 주차행위에 대해서는 집중단속을 추진한다.


yoon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