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야구

LA다저스, 볼티모어 꺾고 지구 우승 '확정'…7년 연속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1 11:00:06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문성대 기자 = LA 다저스가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1위를 확정했다.

다저스는 11일(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의 오리올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원정경기에서 7-3으로 승리했다.

이날 다저스는 선발 워커 뷸러의 7이닝 4피안타 11탈삼진 무실점 호투와 2홈런 5타점으로 절정의 타격감을 자랑한 코리 시거의 활약을 앞세워 완승을 거뒀다.

시즌 94승 52패를 기록한 다저스는 지구 우승을 확정했다. 올해 메이저리그 팀 중 가장 먼저 우승을 거머쥐었다. 2013년부터 7년 연속 지구 1위를 차지하면서 월드시리즈 정상에 도전한다.

다저스는 1회말 4점을 뽑아 승기를 잡았다. 1회초 1사 1, 2루에서 코디 벨린저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은 다저스는 이후 시거의 3점포가 터지면서 기선을 제압했다.

시거는 4-0으로 앞선 3회 투런 홈런을 쏘아 올려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뷸러는 시즌 13승(3패)을 수확해 클레이튼 커쇼(13승5패)와 함께 팀내 다승 선두로 올라섰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