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유통/생활경제

신세계免, 글렌모렌지 시그넷 전용매장 오픈…세계 최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1 11:11:15
차별화된 MD, 체험형 콘텐츠 강화 차원
associate_pic
(사진=신세계면세점 제공)
【서울=뉴시스】이예슬 기자 = 신세계면세점은 세계 면세업계 최초로 프리미엄 싱글몰트 스카치 위스키 '글렌모렌지 시그넷' 부띠끄를 인천공항점 제1여객터미널 탑승동에 오픈했다고 11일 밝혔다.

신세계면세점은 지난 3월 인천공항 최초로 뷰티 편집매장을 오픈한 이후 차별화된 상품기획(MD)과 체험형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글렌모렌지는 세계적인 명품 브랜드 루이비통 모엣헤네시(LVMH)의 대표 주류 브랜드로, 국내외 마니아층이 두텁게 형성돼 있다. 2017년 국제 주류 품평회에서 스카치위스키 부문 최다 메달을 수상했다. 특히 글렌모렌지 오리지널 등 6개 제품은 금메달의 영예를 안은 바 았다.

associate_pic
photo@newsis.com

면세 한정인 테인, 두탁, 캐드볼, 프리스티지 라인의 19년산과 시그넷, 그랑빈티지 1993 등 다양한 라인을 구비하고 시향, 시음도 할 수 있다. 가격은 50달러에서 730달러까지 다양하다.

정복철 신세계면세점 주류 바이어는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쇼핑 공간으로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고자 노력한다"며 "앞으로도 다채로운 프로모션 등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ashley8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