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작품 보고 일몰에 취하고…이촌한강공원 '야경투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5 11:15:00
서울시, 21일부터 11월6일까지 운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촌 한강 야경투어 포스터. 2019.09.15. (포스터=서울시 제공)
【서울=뉴시스】배민욱 기자 =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21일부터 11월6일까지 이촌한강공원 한강예술공원 일대에서 '한강야경투어'를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한강야경투어'는 한강의 야경 명소를 해설사와 함께 둘러보는 한강만의 특별한 투어 프로그램이다. 이 기간 수·금·토·일요일 오후 6시30분부터 약 90분간 1회당 성인 50명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주제는 '한강, 예술로 멈춰 흐르다-달빛 아래에서'다. 시는 이촌 한강예술공원 공공예술작품과 연계한 신규 코스를 개발해 시민들에게 선보인다. 또 올해 강변을 따라 새롭게 조성된 자연형호안 강변길을 걸으며 낮에는 숨겨져 있던 이촌한강공원의 반전 매력인 '일몰과 야경'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코스로 구성했다.

한강에 특화된 전문 해설사가 안내할 투어 코스는 이촌 나들목 인근의 '만선-웅어', '바람의 집' 등의 공공예술작품 5개소다. 해설사는 한강예술공원의 예술작품 함께 한강을 밝혀주는 '달'에 관련된 옛이야기, 한강의 교량과 역사·문화 이야기를 소개한다.

'한강야경투어'는 사전접수를 통해 무료로 참가가 가능하다. 참여자는 무작위 추첨으로 선발된다. 17일 오전 10시부터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홈페이지(http://yeyak.seoul.go.kr)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mkba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