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술 취해 운전대 잡은 50대, 톨게이트 진입로 벽에 '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2 08:02:01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배소영 기자 = 뉴시스DB. 2019.09.12. photo@newsis.com
【상주=뉴시스】배소영 기자 = 술에 취해 차를 몰던 50대가 고속도로 톨게이트 진입로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경북 상주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A(57)씨를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9시께 경북 상주시 중부내륙고속도로 북상주나들목에서 A씨의 SUV가 톨게이트 진입로 벽을 들이받았다.

사고 직후 A씨는 현장을 벗어났으나 경찰에 의해 인근에서 발견됐다.

경찰의 음주측정 결과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인 0.155%가 나왔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한다.


sos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