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울산

울산 추석연휴 첫날 대체로 흐림…강풍 주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2 08:34:09
【울산=뉴시스】안정섭 기자 = 추석연휴 첫 날인 12일 울산지역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강한 바람이 부는 날씨가 예상된다.

울산기상대는 이날 "낮부터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흐리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 21도, 낮 최고 24도로 평년보다 낮은 기온분포가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울산 앞바다에서 1~2.5m, 동해남부 먼바다에서 1.5~3.5m로 다소 높게 일겠다.

추석인 13일에는 동해상에 위치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은 날씨가 예상된다.

울산기상대 관계자는 "해안지역을 중심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yoha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