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중동/아프리카

가자에서 이스라엘 국경넘어 로켓포 사격..공습 보복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2 10:41:22
associate_pic
【라말라(요르단강 서안)=AP/뉴시스】이스라엘군이 25일 요르단강 서안 라말라의 유대인 정착촌에서 한 팔레스타인의 공격으로 인한 폭발로 17살 이스라엘 소녀가 숨지고 그녀의 부친 및 남동생이 부상한 사고 현장 인근을 순찰하고 있다. 이스라엘군은 26일 새벽 이스라엘 남부를 겨냥해 3발의 로켓포 공격이 이뤄진 가자지구에 공습을 가했다고 밝혔다. 2019.8.26
【서울=뉴시스】차미례 기자 = 가자지구와 국경을 접하고 있는 이스라엘 남부에서 11일 밤(현지시간) 길고 요란한 공습경보 사이렌이 이어졌다.  이는 가자지구의 지킴 지역에서 발사한 로켓 추진체의 폭탄이 날아온 때문이라고 가자지구와 이스라엘의 이스라엘부대가 밝혔다.

 이 로켓포 발사는  이스라엘 전폭기들이 11일 새벽( 현지시간) 가자지구의 주요 군사시설을 파괴한다는 구실로 여러 곳을 목표로 대규모 폭격을  가한 데 대한 보복이었다.   이스라엘 보안군은 그 공습이 전 날 밤에 이스라엘 영토 안으로 발사된 로켓 포 공격에 대한 보복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이어지는 교전에도 아직 양측에서 이번의 사상자는 보고되지 않았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지난 1일(현지시간) 팔레스타인 영토인 요르단강 서안지구를 이스라엘 영토로 합병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했고 이후 팔레스타인인의 주말 시위가 격화되면서 보복전이 계속되고 있다.


cmr@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