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구미 섬유공장 화재 '대응 1단계'…2시간여 만에 진화(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2 23:00:20
associate_pic
【구미=뉴시스】배소영 기자 = 12일 오후 8시25분께 경북 구미시 공단동의 섬유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중이다. 2019.09.12. (사진=경북소방본부 제공)photo@newsis.com
【대구=뉴시스】배소영 기자 = 추석 연휴 첫날인 12일 경북 구미시의 한 섬유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25분께 경북 구미시 공단동의 섬유공장에서 불이 나 2시간25분여 만에 진화됐다.

이 불은 섬유공장 6개동 중 1개동, 기숙사, 창고 등 2850㎡를 모두 태운 뒤 꺼졌다.

associate_pic
【구미=뉴시스】배소영 기자 = 12일 오후 8시25분께 경북 구미시 공단동의 섬유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중이다. 2019.09.12. (사진=경북소방본부 제공) photo@newsis.com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장비 33대와 인력 90여 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화재 신고가 접수된 지 25분 만에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인 '대응 1단계'도 발령했다.

화재는 섬유공장 창고 부근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는 게 경찰의 설명이다.

다행히 현재까지 확인된 인명피해는 없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진술과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한다.


sos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