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스포츠일반

신문선 前해설 명예관장 와우갤러리 19일 개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6 15:31:57
"향후 '신문선 미술관' 건립이 꿈"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신태현 기자 = 제11대 한국프로축구연맹(K리그) 총재에 입후보한 신문선 명지대 교수가 16일 서울 종로구 축구회관에서 대의원들의 선거 투표를 앞두고 정견발표를 마친 뒤 회의장을 나서고 있다. 2017.01.16. holjjak@newsis.com
【서울=뉴시스】우은식 기자 = 신문선 전 축구해설가가 미술관장으로 변신했다.

신 전 해설위원이 명예관장으로 있는 '와우갤러리(Wow Gallery)'는 오는 19일부터 오픈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개관전 '우보천리'에는 권순철, 서용선, 주태석 등의 작가가 참여한다.

서울 마포 홍익대 인근에 위치한 와우갤러리는 '누워있는 소'라는 뜻의 와우산 자락에 위치해 있어 이같이 명명했다.

신 관장은 와우갤러리를 토대로 신문선 미술관을 만드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그는 "재일교포였던 세계적인 건축가 이타미준(유동룡)이 제주도에 미술관을 사후에 준비하듯, 생전에 상수동 언덕에 붉은 벽돌집과 소나무가 푸른 나의 미술관을 만드는 꿈을 가져왔다"며 "이를 실현하기 위해 느린 소의 걸음처럼 천리를 내다보고 와우갤러리를 개관한다"고 말했다.


eswo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