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쏘카 페어링 오너 신청하면  4분기 테슬라 '모델3' 인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7 08:43:36  |  수정 2019-09-17 17:47:14
'쏘카X테슬라 프로젝트' 등 업무협약
6개월 간 50% 할인 등 추가 혜택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민기 기자 = 쏘카는 다음달 맞춤형 차량 공유 모델 '쏘카 페어링' 서비스 공식 론칭을 앞두고 계약을 완료한 오너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쏘카 페어링은 차를 통해 개인과 개인이 연결되는 취향 기반의 카셰어링 서비스다. 오너는 평소에 차를 이용하다 안 쓰는 날엔 공유함으로써 합리적인 비용으로 차를 소유할 수 있다. 동시에 오너의 차를 공유하는 게스트는 본인 취향의 차를 직접 빌리면서 만족감을 높일 수 있다.


특히 쏘카 페어링은 '테슬라 모델3'를 카셰어링 업체 중 최초로 인도받을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한다. 계약을 완료한 오너는 올해 4분기 중 테슬라 모델3를 인도받을 수 있다.

이는 쏘카가 테슬라와 '쏘카X테슬라 프로젝트' 등 다양한 업무협약(MOU)을 맺었기 때문이다.

쏘카 페어링 신청 오너들은 ▲테슬라 모델3(스탠다드·롱레인지 트림)를 비롯해 ▲모델S 롱레인지 트림 ▲모델X 롱레인지 트림을 고를 수 있으며 ▲머스탱 컨버터블 ▲포드 머스탱 쿠페 ▲미니 컨버터블 등 컨버터블 모델도 선택할 수 있다.

수입차 모델은 ▲BMW 5시리즈 ▲벤츠 GLA ▲벤츠 E클래스 ▲미니 5도어 ▲지프 레니게이드 등으로 구성됐다. 국산차 모델에는 ▲G70 ▲G80 ▲그랜저IG ▲쏘나타 DN8 ▲스팅어 ▲K7 프리미어 ▲싼타페 ▲더 뉴 쏘렌토 ▲투싼 등이 포함됐다.

월 대여료는 50% 할인이 적용될 경우 차종에 따라 약 24만~60만원 선이다.

가장 선호도가 높은 BMW '520i 럭셔리'와 벤츠 'GLA 220'의 경우 50% 할인 적용 시 대여료는 각각 약 55만원과 42만원이다.

이외에도 오는 30일까지 쏘카 페어링 오너 상품 신청을 완료할 경우 추가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기존 혜택인 첫 3개월 월 대여료 50% 할인에 3개월이 추가돼 6개월 간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기존 오너들도 추가 혜택 대상에 포함된다.

전국 쏘카존을 50%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쏘카패스' 무료 지급, AJ파크 주차장 40% 할인 등 기존 혜택은 그대로 유지된다.

쏘카 페어링은 만 26세 이상, 자동차 운전면허 취득 1년 이상이면 웹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minki@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