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책

임화문학예술상, 한기형 성균관대 동아시아학술원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7 18:49:23
associate_pic
한기형 성균관대 동아시아학술원장
【서울=뉴시스】신효령 기자 = 제11회 임화문학예술상 수상자로 한기형 성균관대 동아시아학술원장이 선정됐다. 수상작은 '식민지 문역-검열/이중출판시장/피식민자의 문장'(성균관대학교 출판부)이다.

심사위원들은 "학자적 성실성과 근대문학 연구의 커다란 성취를 발견해 기쁜 마음으로 수상자로 결정했다. '식민지'라는 유령이 되돌아와 한일 간의 '역사' 갈등이 정점에 이른 지금, '식민지 검열'이 한국문학에 남긴 흔적을 살피고 있는 이 책이 임화문학예술상 수상작으로 결정된 것도 우연만은 아닐 것이다. 이 책을 통해 '식민지'라는 조건이 당대를 살았던 문학인들, 한국인들의 내면에 어떤 상흔을 남겼는가가 충분히 이해되기를 기대해본다"고 평했다.

10월12일 서울 종로구 성균관대 국제관에서 시상한다. 상금은 1000만원이다.

임화문학예술상은 전위적 시인이자 비평가로 근대문학사 연구의 기초를 닦은 임화(1908~1953)의 문학 정신을 기리고자 만들어졌다. 2008년 소명출판이 '임화문학예술전집' 출간 후 제정했다.


sno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