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전주 여인숙 방화치사' 60대 피의자 구속기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8 11:23:57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전주지방검찰청.(뉴시스DB)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70·80대 투숙 노인 3명의 목숨을 앗아간 전북 '전주 여인숙 방화' 사건의 60대 피의자가 법의 심판을 받게 됐다.
  
전주지검은 18일 현주건조물방화치사 혐의로 A(62)씨를 구속기소 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9일 오전 3시 47분께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의 한 여인숙에 불을 질러 투숙객 김모(83·여)씨와 태모(76)씨, 손모(72·여)씨를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아무런 이유 없이 불상의 방법으로 그곳에 있던 폐지와 이불 등에 불을 붙인 것으로 조사됐다.

조사 결과 A씨는 2010년에도 여관 2곳에 불을 지른 혐의로 징역 6년을 선고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경찰수사 초기 단계에서 "여인숙 인근에도 간 적이 없다"면서 혐의를 부인했다.

하지만 현장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의 증거를 토대로 추궁하자 현장에 간 사실은 인정하나 방화 범행은 여전히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관계자는 "피고인이 범행을 부인하나 제반 증거에 비춰 범행이 충분히 인정된다"면서 "피고인이 범행에 상응하는 엄정한 처벌을 받도록 공소유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