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자유한국당 창원시의원들, 일제히 삭발 "조국 사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8 11:51:14
associate_pic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박춘덕, 손태화, 조영명, 정길상 시의원 등 자유한국당 경남 창원시의회 의원들이 18일 창원시의회 입구에서 조국 법무부장관의 자진 사퇴와 문재인 대통령의 임명 철회를 촉구하며 삭발했다. 2019.09.18.  kgkang@newsis.com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자유한국당 경남 창원시의회 의원들이 18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조국 법무부장관의 자진 사퇴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연 후 삭발했다.

박춘덕, 손태화, 조영명, 정길상 등 한국당 소속 창원시의원 4명은 기자회견 직후 창원시의회 입구에서 조국 장관 사퇴와 문재인 대통령의 임명철회를 촉구하며 삭발했다.

이들은 "조 장관은 문재인 정부 개혁의 상징적 인물이었고, '기회는 평등할 것이고, 과정은 공정할 것이며,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고 강조해 왔는데 최근 청문회 과정에서 제시된 수많은 의혹들이 검찰 수사를 통해 진실이 밝혀지고 있다"며 사퇴를 촉구했다.

associate_pic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박춘덕, 손태화, 조영명, 정길상 시의원 등 자유한국당 경남 창원시의회 의원들이 18일 창원시의회 입구에서 조국 법무부장관의 자진 사퇴와 문재인 대통령의 임명 철회를 촉구하는 삭발식을 진행하고 있다. 2019.09.18.  kgkang@newsis.com
또 "조 장관 가족의 사모펀드 관련 의혹의 핵심 인물인 조 장관의 5촌 조카 조모씨가 자본시장법상 부정거래, 허위공시,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횡령·배임, 증거인멸교사 등의 혐의를 적용해 구속됐다"며 "조 장관의 딸도 비공개로 소환해 고등학생 시절 단국대 의대 논문 제1저자 등재 의혹,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인턴 허위 기재, 장학금 특혜수령 등 의혹을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조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사문서 위조 혐의로 기소돼 딸의 의학전문대학원 입시를 위해 동양대 총장 표창장을 위조한 혐의를 받고 있다"며 "조 장관 일가에 대한 고발, 고소 건수는 지난달 26일 기준 13건으로, 법조계는 혐의 상당 부분이 실제 범죄로 성립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는 게 현실"이라고 주장했다.

associate_pic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자유한국당 경남 창원시의회 의원들이 18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조국 법무부장관의 자진 사퇴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기자회견 뒤 박춘덕, 손태화, 조영명, 정길상 의원 4명은 조국 장관 사퇴와 문재인 대통령의 임명철회를 촉구하는 삭발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2019.09.18. kgkang@newsis.com
이어 "기회는 평등할 것이고, 과정은 공정할 것이며,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고 말한 문재인 대통령은 추잡한 현실을 직시하고, 조 장관 임명을 철회해야 할 것"이라며 "뻔뻔함의 극치가 하늘을 찌르고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로서 제자들 보기에 민망하지 아니하며, 학생들의 상실감과 배신, 믿음을 무엇으로 치유할 것인지 사퇴만이 처방"이라고 성토했다.

이들은 "창원시의회 자유한국당 의원 일동은 조 장관이 사퇴할 때까지 1인 시위와 1000만명 서명운동을 펼칠 것"이라며 "중앙 정치인들과 청와대는 지방 민초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kgka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