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경찰, 범죄예방 환경 마련 위해 공동 연구·정책 추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9 14:31:54
경찰청·건축도시공간연구소 업무협약
치안 협의체 등…지역 공동 대응 강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심동준 기자 = 경찰이 범죄예방을 위한 생활 환경 조성 정책을 마련하기 위해 연구 활동을 추진한다.

19일 경찰에 따르면 경찰청과 건축도시공간연구소는 이날 업무협약을 맺고 '범죄안심 공동체 셉테드(CPTED)의 미래'를 주제로 공동 포럼을 열었다. 셉테드는 범죄예방을 위한 환경설계 기법이다.

행사에서는 공동체 치안 협의체, 국토부 범죄예방 건축기준 고시 등에 관한 논의가 이뤄졌다.

이날 경찰 측은 치안을 위한 지역 사회 차원의 공동 대응이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했으며, 사례로는 경찰·주민·지방자치단체 차원의 치안 협의체와 대학가 공동체 치안 협의체 등이 언급됐다.

향후 경찰은 건축도시공간연구소와 범죄예방 환경조성을 위한 사업 등을 공동 추진하고, 연구를 진행하면서 자문을 받아 관련 정책을 도출해내겠다는 계획이다.

이날 민갑룡 경찰청장은 행사에서 "치안은 우리 모두의 문제"라며 "우리나라의 범죄예방 환경설계가 한 차원 더 도약하기를 기대한다"고 발언했다.


s.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