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울산 조선소 협력사 직원 대형 구조물에 끼여 숨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20 14:30:22
【울산=뉴시스】안정섭 기자 = 20일 오전 11시 15분께 울산의 한 조선소에서 협력업체 직원 박모(61)씨가 작업 도중 대형 구조물에 끼여 숨졌다.

박씨는 이날 조선소 내 액화석유가스(LPG) 저장탱크 제작현장에서 탱크 절단작업을 하고 있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경찰은 박씨가 탱크 본체와 기압 헤드 사이에 끼여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yoha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