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전북 태풍 영향으로 종일 많은 비와 강풍 이어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22 07:07:22
associate_pic
태풍 타파(TAPAH) 예상 진로 22일 오전 4시 발표 (기상청 홈페이지 캡쳐)
【전북=뉴시스】고석중 기자 = 휴일인 22일 전북지역은 북상하는 제17호 태풍 '타파(TAPAH)'의 영향으로 흐리고 비가 오겠다.

태풍에 의한 비는 밤까지 이어질 전망으로 예상 강수량은 20~70㎜(많은 곳 100㎜ 이상)이다.

태풍 정보에 따르면 '타파'는 오전 3시 현재 중심기압 970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133㎞/h(37㎧), 강도 강의 중형 태풍으로 서귀포 남남서쪽 380㎞ 부근 해상에서 시속 30㎞로 북진하고 있다.

이 태풍은 내일(23일) 오전 3시께 독도 남서쪽 60㎞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태풍에 동반된 발달한 구름대의 영향과 지형적인 영향으로 동부내륙 산지를 중심으로 시간당 30㎜ 이상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면서 "산사태나 저지대 침수, 하천 범람 등 비 피해가 없도록 철저히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태풍의 영향으로 내일 오전까지 최대순간풍속 54~90㎞/h(15~25㎧)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면서 강풍 또는 태풍 특보가 확대 발표될 가능성도 있어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많은 비와 매우 강한 바람으로 여객선과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어,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하는 게 좋겠다.

매우 높은 물결이 해안가나 방파제를 넘을 수 있어 해안가 저지대 침수와 시설물관리, 안전사고 등에도 각별히 신경을 써야한다.

이번 태풍에 의한 누적강수량(오전 4시 현재)은 동향(진안) 84.5㎜, 복흥(순창) 82.5㎜, 정읍 76.1㎜, 무주 71.0㎜, 순창 70.0㎜, 진안 69.5㎜, 장수 69.0㎜, 부안 67.0㎜, 남원 66.7㎜, 임실 66.5㎜, 전주 63.9㎜, 김제 62.5㎜, 익산 60.6㎜, 고창 60.4㎜, 완주 58.2㎜, 군산 56.8㎜ 등이다.

일 최대순간풍속은 갈매여(부안) 21.2㎧(76.3㎞/h), 말도(군산) 19.8㎧(71.3㎞/h,) 덕유봉(무주) 19.6㎧(70.6㎞/h), 새만금(부안) 16.7㎧(60.1㎞/h), 고창 13.3㎧(47.9㎞/h) 등을 기록했다.

이날 한낮 기온은 17~21도로 전날보다 1~2도께 낮은 분포를 보이겠고, 대기질(大氣質)은 '좋음' 단계다.

전주를 중심으로 생활기상은 더위체감지수 '관심', 불쾌지수 '낮음', 식중독지수 '위험', 감기가능지수 '낮음', 꽃가루농도(잡초류) '낮음' 수준이다.

군산 앞바다 만조시각은 오전 7시36분이고, 간조는 오후 2시11분으로 조석(潮汐) 주기는 평균 12시간 25분이다.

가을이 깊어진다는 절기 '추분(秋分)'인 23일 월요일은 태풍의 영향에서 차차 벗어나면서 전까지 흐리다가 오후에는 차차 맑아지겠다.

예상 기온은 아침 최저 14~16도(예년 11~16도), 낮 기온은 22~24도(예년 23~26도)다.


k990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