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안심전환대출, 20조 돌파로 완판 확실시…"추가 공급 없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22 13:49:13
22일 오전9시 기준 약 20.5조…17.5만건 접수
금융위 "재원 감안시 추가확대는 매우 어려워"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주성 기자 = 16일 오후 서울 중구 NH농협은행 본점 영업점에 마련된 '서민형 안심전환 대출' 전담창구에 고객이 신청서를 작성하고 있다.  금리변동 위험이 있는 주택담보대출을 연 1%대 장기·고정금리 대촐로 갈아탈 수 있게 하는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16일부터 29일까지 2주간 접수 후 10월부터 공급한다. 신청금액이 20조원을 초과할 경우 주택가격이 낮은 순으로 대상자를 선정한다. 2019.09.16. park7691@newsis.com
【서울=뉴시스】천민아 기자 = 최저 연1%대 고정금리를 제공하는 안심전환대출의 '완판'이 확실시됐다. 금융당국은 추가로 공급액을 늘리지는 않을 계획이다.

22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의 신청금액은 접수 1주차인 이날 오전9시 기준 공급목표치인 20조원을 넘어선 20조4675억원을 기록했다. 접수 건수는 17만4994건이다.

주택금융공사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접수는 14만9458건이 접수돼 총액 17조8714억원을 기록했다. 14개 은행창구를 통한 오프라인 접수는 2만5536건으로 2조5961억원이 집계됐다.

금융위 관계자는 "다음 주 신청이 이번 주보다는 줄고 신청자 중 요건에 맞지 않아 탈락자가 발생할 수 있다고 해도 총 신청액은 공급규모인 20조원을 상당수준 초과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공급규모가 추가로 늘어나지는 않을 전망이다. 금융위는 주금공 재원여력이나 주택저당증권(MBS) 시장상황을 감안할 때 추가확대는 매우 어렵다고 보고 있다.


min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image
이낙연·아베 "한일 어려운 상태 방치 안돼"  李총리, 친서 전달…文대통령 "현안 조기 해결되도록 관심갖고 노력하자"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