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태풍 타파 북상' 동해해경청 강화대응 1단계 돌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22 20:12:20
associate_pic
【서귀포=뉴시스】우장호 기자 = 제17호 태풍 '타파(TAPAH)'가 빠르게 북상 중인 22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 남원읍 인근 해상에 큰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타파는 이날 오후 3시께 제주도에 가장 근접할 것으로 예보됐다. 2019.09.22. woo1223@newsis.com
【동해=뉴시스】김경목 기자 = 동해지방해양경찰청은 22일 제17호 태풍 '타파(TAPAH)'의 북상으로 동해 중남부 전 해상에 태풍경보가 발령됨에 따라 강화대응 1단계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강원·경북 동해안의 속초·동해·울진·포항해양경찰서는항포구, 갯바위, 방파제, 해변 등 재해 피해가 우려되는 곳의 순찰을 강화했다.

특히 각 해경서에서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긴급대응 구조함정의 비상출동 대기 상황을 유지하고 있다.

동해해경청은 동해상에서 조업 중인 어선과 항해하는 선박에는 태풍정보를 수시로 제공하고 있다.

동해안의 4개 해경서별로는 이미 연안 안전사고 위험예보제를 관심에서 주의보로 한 단계 올린 상태에서 고기잡이 어선 등 모든 선박의 대피를 완료했다.

동해해경청 관계자는 "태풍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기적인 순찰과 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hoto3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