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빅데이터MSI]시장심리 톱5, 기업은행·SK하이닉스·NH투자증권·SKC·삼성증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23 08:49:14
시장심리 워스트5, LG디스플레이·삼성생명·LG전자·삼성중공업·삼광글라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하종민 기자 = 23일 빅데이터 시장심리지수(MSI)가 가장 높은 '톱5'에 기업은행(024110)·SK하이닉스(000660)·NH투자증권(005940)·SKC(011790)·삼성증권(016360)이 선정됐다.

시장심리가 낮은 '워스트5'에는 LG디스플레이(034220)·삼성생명(032830)·LG전자(066570)·삼성중공업(010140)·삼광글라스(005090)가 뽑혔다.

이는 뉴시스와 코스콤이 주요 상장기업 250곳에 대해 공동 분석해 산출해 낸 빅데이터 MSI(http://m.newsis.com/stock.html, 모바일 전용)로 전 거래일 오후 4시부터 이날 오전 8시까지 데이터를 취합한 결과다.

기업은행의 시장심리지수는 전 거래일과 같은 7단계 '매우 좋음'을 기록했다. 관련 키워드로는 인도네시아, 은행, 중소기업, 진출, 채용, 현지, 우대금리, IBK인도네시아 등이 꼽혔다.

SK하이닉스의 시장심리지수도 7단계를 유지했다. 연관 키워드로는 반도체, 행사, SK그룹, 수익률, 워싱턴, 가치, 사회적, 낙폭과대, 저점, 사장, 인사, 지정학적 등이 선정됐다.

NH투자증권의 시장심리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계단 오른 7단계를 나타냈다. 온라인에서는 회복, 금리, 반도체, 미중, 무역협상, 반등, 만기, 갤럭시, 폴드, 긍정적 등이 주로 검색됐다.

SKC의 MSI지수는 전 거래일과 같은 7단계를 유지했다. 핵심 키워드로는 플라스틱, 페트병, 수혜, 갤럭시, 폴드, 패널, 폴더블, 물량, 기술, 원료, 스마트폰, 생산, 소재 등이 꼽혔다.

삼성증권의 MSI지수도 7단계 '매우 좋음'을 나타냈다. 주요 키워드로는 수익률, 펀드, 반도체, 상장, 금리, 회복, 재고, 내년, 해외, 웨이브, 베트남, 주식형, 긍정적 등이 뽑혔다.

associate_pic

시장심리가 낮은 워스트5에는 LG디스플레이·삼성생명·LG전자·삼성중공업·삼광글라스가 선정됐다.

LG디스플레이의 시장심리지수는 전 거래일과 같은 1단계 '매우 나쁨'을 기록했다. 관련 키워드로는 디스플레이, 기술, 삼성, 업계, 패널, 노동자, 희망퇴직, 사장, 하청업체 등이 뽑혔다.

삼성생명의 시장심리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계단 하락한 1단계를 나타냈다. 연관 키워드로는 모델, 시니어, 배당, 온라인, 배우, 마케팅, 계획, 업계, 패션, 보험 등이 꼽혔다.

LG전자의 시장심리지수는 전 거래일과 같은 1단계를 유지했다. 온라인에서는 소비자, 삼성, 키친, 배터리, 시그니처, 공간, 가전, 광고, 디스플레이 등이 주로 검색됐다.

삼성중공업의 MSI지수는 1단계 '매우 나쁨'으로 전 거래일보다 1계단 하락했다. 핵심 키워드로는 반도체, 수익률, 기술, 화물창, 헬스케어, 기계장비, 업계, 섹터지수, 건조 등이 선정됐다.

삼광글라스의 MSI지수도 1계단 하락한 1단계를 나타냈다. 주요 키워드로는 평화, 조국, 나라, 사이, 자료, 건국훈장, 독립유공자, 문제인, 녀석, 경고 등이 뽑혔다.

MSI는 총 7단계로 나뉜다. 1단계 '매우 나쁨', 2단계 '나쁨', 3단계 '약간 나쁨', 4단계 '보통', 5단계 '약간 좋음', 6단계 '좋음', 7단계 '매우 좋음' 등으로 분류된다.

MSI 레벨이 가장 낮은 수준인 1단계에서 가장 높은 수준인 7단계 쪽으로 바뀌면 해당 종목에 대해 온라인상에서의 반응이 부정에서 긍정으로 바뀌고 있다는 뜻으로 풀이할 수 있다.

한편 2017년 8월1일부터 선보인 빅데이터 MSI 모바일 전용 버전은 구글플레이 또는 애플 앱스토어에서 '뉴시스' 앱을 내려받거나 뉴시스 모바일 홈페이지(m.newsis.com)에 접속한 뒤 메인화면의 '빅데이터 MSI'를 클릭해 이용하면 된다.

※ 빅데이터MSI는 투자 참고용이며, 투자 결과에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주식시장에서는 다양한 국내외 변수가 존재하기 때문에 한 지표로만 판단하면 뜻하지 않은 결과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hahah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