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유명 여배우 등에 전화 걸어 성희롱…경찰, 30대男 송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0-02 23:44:16
통신매체이용 음란행위 혐의 기소의견
여성들에게 성적 발언…여배우도 포함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심동준 기자 = 경찰이 휴대전화로 유명 여배우 등 낯선 여성들에게 전화를 걸어 성희롱을 한 혐의를 받는 30대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긴 것으로 파악됐다.

2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지난달 남성 A씨(37)를 통신매체이용 음란행위 혐의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A씨는 휴대전화를 이용해 여성들에게 전화를 걸어 성적인 발언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가 전화로 성적 발언을 한 대상에는 유명 여배우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통신기록 조회 등을 통해 A씨를 추적, 거주지인 광주에서 그를 붙잡았다. A씨는 경찰 조사 과정에서 호기심에 전화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s.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