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2019 창원 케이팝 월드페스티벌, 아일랜드 'BIAS' 대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0-13 16:02:06
associate_pic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지구촌 최대의 케이팝(K-pop) 축제인 2019 창원 케이팝 월드페스티벌이 지난 11일 경남 창원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 가운데 84개국 110개 지역 예선에서 출연한 참가자들이 허성무 창원시장과 개막식 행사에 참가하고 있다. 2019.10.13. (사진=창원시청 제공)photo@newsis.com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경남 창원시는 지구촌 최대의 케이팝(K-pop) 축제인 2019 창원 K-pop 월드페스티벌 본선에서 아일랜드의 'BIAS'가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창원시는 지난 11일 1만5000여 명의 관객과 함께 화려한 무대의 서막을 올린 이번 대회에서 아일랜드의 'BIAS'가 제니의 'SOLO'를 불러 영예의 대상을, 최우수상은 캐나다 팀, 미국 팀, 우수상은 마다가스카르 팀, 싱가포르 팀, 우정상은 마다가스카르 팀이 각각 차지했다고 13일 밝혔다.
 
올해로 9회째인 창원 K-pop 월드페스티벌은 케이팝을 사랑하는 전 세계인들이 참가해 퍼포먼스와 보컬 실력을 겨루는 한류 문화의 축제다.

associate_pic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지구촌 최대의 케이팝(K-pop) 축제인 2019 창원 케이팝 월드페스티벌이 지난 11일 경남 창원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 가운데 84개국 110개 지역 예선에서 출연한 참가자들이 허성무 창원시장과 개막식 행사에 참가하고 있다. 2019.10.13. (사진=창원시청 제공)photo@newsis.com
올해는 84개국 110개 지역 예선에 6400개 팀이 참가해 역대 최고 경쟁률인 490대 1을 기록했다.

 예선 결과 뉴질랜드와 독일, 마다가스카르, 미국, 스페인, 싱가포르, 아일랜드, 카자흐스탄, 캄보디아, 캐나다, 쿠바, 쿠웨이트, 호주 등 13개국 13개팀이 본선 진출팀으로 선정했다.

이번 2019 창원 K-pop 월드페스티벌은 유튜브와 트위터, 페이스북 등의 KBS월드 공식 계정을 통해 생방송으로 진행됐으며 본 방송은 11월9일 KBS 2TV, 한류 채널 KBS월드 TV, 동포 채널 KBS월드24 TV 등을 통해 전 세계에 방송한다.

associate_pic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지구촌 최대의 케이팝(K-pop) 축제인 2019 창원 케이팝 월드페스티벌이 지난 11일 경남 창원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 가운데 허성무 창원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9.10.13. (사진=창원시청 제공)photo@newsis.com
허성무 창원시장은 "케이팝은 대한민국과 전 세계 젊은이들의 대표 음악일 뿐만 아니라 한류 열풍이 대한민국의 경제 열풍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2020년에는 보다 다채로운 행사가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kgka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